최종편집:
2019년 11월 22일
오전 7시 36분
 
인물동정
업체탐방
테마기획
  > 특집기사 > 테마기획
2014 년 08 월 21 일 (목) 20:09 작성
지역 전통음식연구, (예비)사회적기업이 앞장서

- 시의전서 전통음식 연구회, 전통음식 체험 및 특강실시 -


사단법인 시의전서 전통음식 연구회(대표:노명희)는 지난 7월에 이어 8월에도 전통음식 체험 및 특강을 통해 상주지역 고(古)조리서인 ‘시의전서’의 재현에 앞장서 오는 등 지역 전통음식 연구 및 보존에 발 벗고 나서고 있다.

시의전서 전통음식연구회는 지난 2012년 마을기업으로 지정되고 2013년에는 경북 최우수 마을기업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현재 예비사회적기업으로 활동하고 있다.

7월에는 3차에 걸친 ‘우리고장 음식체험 연수’를 통해 상주관내 영양사, 조리사, 조리원 등 100여명의 학교관계자들에게 생활차 우리기, 상주비빔밥 재현 등 시의전서 전통음식 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8월 18일에는 시의전서 전통음식 연구회 다목적홀에서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 김남일 국장의 ‘음식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지자체 전략 및 방안’을 주제로 한 특강이 열렸다.

특히, 8월 28일에는 고(古)조리서인 시의전서에 실린 전통주 재현 및 연구의 일환으로 서울 무형문화재 전수관에서 삼해약주 서울무형문화재 권희자 장인의 전통주 체험 및 특강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시의전서 전통음식 연구회에서는 경상북도가 주관한 사업개발비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지원되는 1천만원의 사업비로 앞으로 ‘지역특성을 살린 전통음식 먹거리 3종 메뉴개발’에 본격적으로 나서게 된다.

노명희 대표는 “지역고유의 전통음식 개발․보존을 통해 관광객들에게 지역특성을 살린 먹거리를 제공함으로써 지역홍보는 물론 지역경제발전에도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전통음식 개발 보급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시의전서』는 1800년대말 조선말기의 작자미상의 조리서이며, 경북상주의 반가 음식부터 왕실 음식까지 422가지 요리에 대해 소개한 조선판 음식백과라 할 있다. 모두 상하2편1권으로 구성된 필사본이다. 1919년 심환진이 상주군수로 부임하여 상주반가의 요리책을 상주군청의 괘지에 모필로 적었다. 이 책에서는 식혜와 감주사이의 차이점을 서술하고, 비빔밥, 배추통김치라는 용어가 문헌상 처음으로 언급되었다.

 
조덕이 ()
 
홈페이지,동영상 제작, 기사제보, 광고문의 (054)536-2992
ⓒ 상주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주Today는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회사소개 제휴안내
제호:상주Today, 종별:인터넷신문, 발행인겸 편집인 : 조현철, 편집국장 : 조덕이. 발행소: 경북 상주시 무양동 284-4번지 301호
Tel: (054) 536-2992. Fax: (054) 536-6025, 등록번호: 경북아00143, 등록일: 2010.8.13, e-mail: jod4433@hanmail.net,
인터넷주소 : http://www.sjtoday.kr 발행일: 2010.6.13, 상주Today Copyright(c) 2010. 8.www.sjtoday.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