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 5월 26일
오후 2시 09분
 
인물동정
업체탐방
테마기획
  > 특집기사 > 테마기획
2022 년 03 월 15 일 (화) 21:41 작성
상주감연구소, 떫은감‘애무늬고리장님노린재’방제 당부

상주감연구소, 떫은감‘애무늬고리장님노린재’방제 당부
- 떫은감 잎이 구멍나고 기형이 되는 원인의 해충, 봄철 떫은감 신초 발생 전 적용 약제 살포해야 -
경상북도농업기술원 상주감연구소(소장:송인규)는 매년 봄 신초(새가지)가 발생하는 시기에 많은 피해를 주고 있는 ‘애무늬고리장님노린재’의 발생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피해를 예방하고자 적기 방제를 당부했다.

최근 겨울철 고온이 지속되어 과수의 발아기가 전년에 비하여 3일 정도 빨라질 것으로 분석되고 있어 노린재류의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애무늬고리장님노린재는 눈(싹)에서 알로 월동하고 이듬해 봄에 신초가 약 3㎝정도 자랄 무렵인 3~4엽기에 알에서 부화하여 피해를 일으킨다. 약충과 성충 모두 새눈과 신초 등을 구침으로 찔러 흡즙 가해하여 피해를 주는데, 잎이 자라면서 조직이 죽은 부위는 구멍으로 남게 되어 잎이 너덜해지고 기형이 된다.

방제방법으로는 알에서 깨어나는 시기(3~4엽기)부터 꽃송이가 형성되는 시기까지 집중방제를 해야 한다. 특히, 평소 피해가 심한 과원에는 2회 정도의 적용 약제를 살포하여 방제하여야 한다.

송인규 상주감연구소장은󰡒올해는 어느 해보다도 따뜻한 겨울을 보냈으므로 떫은감 발아기에 애무늬고리장님노린재의 부화 시기가 빨라지고, 발생량 또한 많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적기방제를 당부한다.“고 당부했다.

 
조덕이 ()
 
홈페이지,동영상 제작, 기사제보, 광고문의 (054)536-2992
ⓒ 상주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주Today는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회사소개 제휴안내
제호:상주Today, 종별:인터넷신문, 발행인겸 편집인 : 조현철, 편집국장 : 조덕이. 발행소: 경북 상주시 무양동 284-4번지 301호
Tel: (054) 536-2992. Fax: (054) 536-6025, 등록번호: 경북아00143, 등록일: 2010.8.13, e-mail: jod4433@hanmail.net,
인터넷주소 : http://www.sjtoday.kr 발행일: 2010.6.13, 상주Today Copyright(c) 2010. 8.www.sjtoday.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