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 5월 25일
오전 10시 00분
 
인물동정
업체탐방
테마기획
  > 특집기사 > 테마기획
2022 년 03 월 07 일 (월) 16:55 작성
상주시 옴부즈맨, 시민 권익 보호와 고충민원 해결사!


상주시 옴부즈맨, 시민 권익 보호와 고충민원 해결사!
- 시민의 눈높이로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는 상주시 옴부즈맨 -

이범용 상주시 옴부즈맨

상주시 옴부즈맨 제도에서 2016년 8월1일 경상북도는 처음 도입돼, 많은 관심과 기대 속에 출발해 그동안 시민의 고충민원 해결사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올해 발간한 「2021년 옴부즈맨 운영상황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한 해 동안에 도로, 행정, 건축 등 다양한 분야에서 총 66건의 고충을 접수했다. 이중 36건(55%)을 해결하고 12건(18%)은 조정 및 중재했다. 그러나 18건(27%)은 법령 규정상 해결이 어려운 것으로 나타났다.

이범용 상주시 옴부즈맨은 지난 1977년도 7급 공무원으로 공직에 몸담아 상주시청에서 근무 중, 2008년 2월~2010년 8월까지 상주시 주민생활지원국장을 역임했다. 이후 李 옴부즈맨은 2013년 12월~2015년 1월까지 경북영덕 부군수, 2016년 7월~2017년 8월까지 경북칠곡 부군수(지방부이사관 ), 2015년 7월부터 2016년 6월까지 경상북도 인재개발정책관을 두루 역임한 행정의 달인이란 인물평.

상주시 옴부즈맨의 풍부한 행정경험과 전문지식으로 고충민원 해결의 대안제시와 중재노력이 두드러졌다. 타 기관과 관련되거나 자체적으로 해결이 곤란한 경우는 국민권익위원회와 함께 처리하기도 했다. 특히 지난해에는 옴부즈맨 전국협의회와의 소통을 확대하고 운영의 활성화를 도모한 한해였다.

상주시 옴부즈맨은 공개모집을 통해 의회의 동의를 받아 시장이 위촉하며 독립적인 입장에서 위법 부당한 행정처분으로부터 시민의 권리가 부당하게 침해되거나 소극적인 민원처리로 야기되는 문제점을 공무원이 아닌 외부전문 민간인의 시각에서 민원을 조사하고 판단함으로써 고충민원의 해결방안이 오히려 쉽게 도출되기도 한다.

이범용 옴부즈맨은 “계속되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시민의 눈높이로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는 적극적인 노력으로 시민 권익보호에 앞장서는 신뢰받는 옴부즈맨이 되겠다.”고 밝혔다.

 
조덕이 ()
 
홈페이지,동영상 제작, 기사제보, 광고문의 (054)536-2992
ⓒ 상주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주Today는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회사소개 제휴안내
제호:상주Today, 종별:인터넷신문, 발행인겸 편집인 : 조현철, 편집국장 : 조덕이. 발행소: 경북 상주시 무양동 284-4번지 301호
Tel: (054) 536-2992. Fax: (054) 536-6025, 등록번호: 경북아00143, 등록일: 2010.8.13, e-mail: jod4433@hanmail.net,
인터넷주소 : http://www.sjtoday.kr 발행일: 2010.6.13, 상주Today Copyright(c) 2010. 8.www.sjtoday.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