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년 9월 19일
오후 8시 41분
 
인물동정
업체탐방
테마기획
  > 특집기사 > 테마기획
2019 년 09 월 04 일 (수) 20:10 작성
임이자 국회의원, 4대강 보 파괴는 국가시설 파괴 “끝까지 맞서 싸울 것”

임이자 국회의원, 4대강 보 파괴는 국가시설 파괴 “끝까지 맞서 싸울 것”
- 4일, 상주‧낙단‧구미보 해체저지 범국민투쟁대회 현장서 이같이 밝혀-
 - 보 파괴 결정지을 국가물관리위원회 농민대표 포함시켜 새로 구성해야 -

4대강 보 해체저지 범국민연합에서 주최한 ‘상주‧낙단‧구미보 해체저지 투쟁대회’가 뜨거운 열기속에 마무리됐다.

9월4일 오후 4시, 경북 상주시 낙동면 소재‘낙단보 우안’체육공원 주차장에서 열린 ‘상주‧낙단‧구미보 해체저지 범국민투쟁대회’는 상주시‧의성군‧구미시 지역 농민단체와 이장단 등 지역주민들이 대거 참석했으며, 김선홍 前한국농업경영인연합회 경북회장의 개회사로 시작을 알렸다.

이후 류용운 상주보 투쟁위원회 사무장의 경과보고와 김영근 상주보 투쟁위원장‧ 이영희 낙단보 투쟁위원장‧ 손정곤 구미보 투쟁위원장의 투쟁사가 이어졌다. 4대강 보 해체저지  범국민연합 이재오 대표(前특임장관)의 격려사가 진행됐다.

이날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와 ‘자유한국당 4대강 보파괴저지 특별위원회’ 간사 자격으로 참석한 임이자 의원은 특별 격려사를 통해“문재인 정권의 4대강 보 파괴 정책을 강력 규탄한다”며“국가시설을 파괴하는 문재인 정권과 맞서 싸우자”고 투쟁의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환경부가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보 개방 2년 동안 7개 보는 수질이 오히려 나빠졌다”며“그럼에도 불구하고 멀쩡한 보를 때려부수는 것은 과거 정부의 흔적 지우기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이어“지난달 27일 보 처리방안을 최종 결정하기 위해 출범한 대통령 직속‘국가물관리위’구성이 심각하게 편향되어 있다”며“국가물관리위원장은 과거부터 4대강 사업을 반대한 인사에다가‘녹조라떼 드실래요’라는 책 작업에 참여한 인사도 2명이나 있다”고 밝혔다.

임이자 국회의원은“문재인 정권은 무엇이 두려워 농민대표‧주민대표단을 배제한 채 물관리위원회를 구성한 것이냐”며“이 정권이 그토록 자랑하는 공정한 과정과 정의로운 결과를 위해 지금이라도 국가물관리위원회를 중립적으로 재구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덕이 ()
 
홈페이지,동영상 제작, 기사제보, 광고문의 (054)536-2992
ⓒ 상주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주Today는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회사소개 제휴안내
제호:상주Today, 종별:인터넷신문, 발행인겸 편집인 : 조현철, 편집국장 : 조덕이. 발행소: 경북 상주시 무양동 284-4번지 301호
Tel: (054) 536-2992. Fax: (054) 536-6025, 등록번호: 경북아00143, 등록일: 2010.8.13, e-mail: jod4433@hanmail.net,
인터넷주소 : http://www.sjtoday.kr 발행일: 2010.6.13, 상주Today Copyright(c) 2010. 8.www.sjtoday.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