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년 11월 14일
오후 10시 10분
 
인물동정
업체탐방
테마기획
  > 특집기사 > 테마기획
2018 년 10 월 23 일 (화) 18:09 작성
김영선 경북도의회의원 ‘5분 자유발언’

김영선 경북도의회의원 ‘5분 자유발언’

김영선 경북도의원


 -스마트팜혁신밸리 도비지원 늘려야”강력주장-
  -혁신밸리 성공을 위한체계적인 추진대책 마련촉구-

상주출신 더불어민주당 김영선 경북도의회의원(사진)이 스마트팜혁신밸리사업의 도비지원 확대를 강력 촉구하고 나섰다.
 
金 의원은 10월1일 열린 경북도의회 정례회 본회의 5분자유발언을 통해 스마트팜혁신밸리의 성공을 위해 체계적인 관리대책을 마련할 것을 촉구했다.

특히,“경북 농업분야 단일공모사업으로는 최대규모인 이번 스마트팜혁신밸리의 사업시행자는 경북도지사임에도 불구하고 지방비 357억원중 도비는 겨우 77억원에 불과 하고, 나머지 280억원과 운영비 전액을 상주시에 떠 넘기는 것은 이치에 맞지 않는다”며“도비지원을 대폭 확대하고 경상북도가 전적으로 사업을 주관해야 한다”고 강력히 주장했다.

또 김의원은 “스마트팜혁신밸리에서 쏟아지게 될 농산물은 가격하락을 더욱 부채질 할 것이며, 이로 인해 기존 농가들이 입게 될 피해에 대해서는 대책이 전무하다”며“스마트팜밸리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의 수출이 여의치 않을 경우 내수시장 유출을 제한 할 특단의 대책은 무엇인가?”라고 따져 물었다.
 
이 밖에도 金의원은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한 창업자금 해소대책 마련과 빅데이터관리 전국 일원화 필요성 등을 제기하며 “농도 경북의 위상을 정립하고, 첨단농업을 선도할 수 있는 모처럼의 좋은 기회를 준비부족으로 놓치지나 않을까 심히 우려된다”고 말했다. 
 
스마트팜혁신밸리는 국비 1천48억원과 도비, 시비, 자부담 합쳐 1천600억원이 소요되는 대형 프로젝트이다.

그러나 지난 8월2일 상주시가 사업지로 선정됐으나, 농업 전체산업에 미칠 사전영향평가는 물론 예비타당성 조사도 하지 않고 정보화 전략 계획도 수립하지 않은채 4월23일 공모계획을 공고하고, 8월2일 사업지를 선정했다.

특히, 金의원은 “일사천리로 성급하게

 
조덕이 ()
 
홈페이지,동영상 제작, 기사제보, 광고문의 (054)536-2992
ⓒ 상주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주Today는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회사소개 제휴안내
제호:상주Today, 종별:인터넷신문, 발행인겸 편집인 : 조현철, 편집국장 : 조덕이. 발행소: 경북 상주시 무양동 284-4번지 301호
Tel: (054) 536-2992. Fax: (054) 536-6025, 등록번호: 경북아00143, 등록일: 2010.8.13, e-mail: jod4433@hanmail.net,
인터넷주소 : http://www.sjtoday.kr 발행일: 2010.6.13, 상주Today Copyright(c) 2010. 8.www.sjtoday.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