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년 5월 22일
오전 8시 26분
 
인물동정
업체탐방
테마기획
  > 특집기사 > 테마기획
2017 년 08 월 31 일 (목) 08:24 작성
<특별기고> 보행 중 휴대폰사용 정말위험! 자제하는 여유를

<특별기고> 보행 중 휴대폰사용 정말위험! 자제하는 여유를

                                     상주경찰서 교통관리계 경위 정선관

무더웠던 지난 여름날의 추억을 뒤로한 채 이젠 제법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면서 가을이 성큼 다가왔음을 느끼게 해 준다.

신학기를 맞은 요즘 초등학교 앞이나 시내를 돌아보면 보행 중 휴대폰 등을 들여다보거나 게임을 하는 모습을 심심찮게 보게 된다.


심지어 횡단보도를 건널 때도 휴대폰 등을 눈에서 떼지 않는다. 하지만 보행 중 휴대폰 등을 사용하게 되면 보행자나 자전거 등과 부딪힐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보행 중 전자기기를 사용함이란 보행자가 주위를 살피거나 전방 주시 하지 않으면서 스마트폰과 태블릿PC 등을 이용하여 문자, 카카오톡, SNS, 음악 감상, 동영상 등을 시청하는 위험한 보행행태를 뜻한다. 

 
실제로 보행 중 휴대폰 등을 사용하면 시야의 폭이 56% 감소되어  사고의 위험에 더 노출된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또한 호주의 보건대학에서는 보행 중 휴대전화 등을 사용 시 숨 쉬는 행동에 지장을 초래하여 척추손상 가능성이 있다고 하니 평소 허리에 통증이 있다면 한 번쯤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보행 중 휴대폰 등을 사용하였을 때 이를 제재하는 경우는 거의 없지만 미국의 하와이 주 호놀룰루에서는 2017년 10월 25일부터 보행 중 휴대폰 등을 사용하면 첫 번째는 15달러∼35달러의 벌금, 두 번째는 75∼99달러를 물어야 하고 만약 스마트폰을 보면서 무단횡단 시는 130달러(한화 14만 6천원)의 벌금을 물린다고 하니 특히 조심해야 한다.


국민안전처에 따르면 보행 중 휴대폰 등을 사용하면 소리로 인지하는 거리가 평소보다 40-50% 줄어들고 전방 주시율도 15% 떨어졌다고 한다.


또한 최근 5년간 휴대폰 관련 차량 사고도 2011년 624건에서 2015년 1천360건으로 증가하였다고 하니 특별한 대책이 필요해 보인다.

 
조덕이 ()
 
홈페이지,동영상 제작, 기사제보, 광고문의 (054)536-2992
ⓒ 상주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주Today는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회사소개 제휴안내
제호:상주Today, 종별:인터넷신문, 발행인겸 편집인 : 조현철, 편집국장 : 조덕이. 발행소: 경북 상주시 무양동 284-4번지 301호
Tel: (054) 536-2992. Fax: (054) 536-6025, 등록번호: 경북아00143, 등록일: 2010.8.13, e-mail: jod4433@hanmail.net,
인터넷주소 : http://www.sjtoday.kr 발행일: 2010.6.13, 상주Today Copyright(c) 2010. 8.www.sjtoday.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