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년 9월 16일
오후 9시 36분
 
인물동정
업체탐방
테마기획
  > 특집기사 > 테마기획
2016 년 06 월 27 일 (월) 19:14 작성
김종태 국회의원, 내륙고속화철도 상주구간,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 확정!

김종태 국회의원, 내륙고속화철도 상주구간,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 확정!
-수서~상주~거제’까지 상주 고속화 철도시대 한 걸음 더 다가서-
김종태 국회의원(새누리당,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의 노력으로 6월27일 ‘문경~상주~김천’을 잇는 73km의 철도건설 사업이 국토부,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최종 확정·고시(국토부고시제2016-374호) 됐다.

김종태 국회의원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이란 오는 2025년까지 향후, 10년간 국가 철도망 구축의 기본방향과 노선확충 계획, 소요재원 조달방안 등을 담은 중장기 법정계획으로, 지난 2월 발표된 한국교통연구원의 용역 결과를 토대로 공청회와 관계 기관의 협의 등의 절차를 거쳐 확정됐다.
국토부에 따르면, 신규사업으로 포함된 ‘문경~상주~김천’, 73km 구간은 1조3,714억원의 사업비가 소요될 전망이며, 현재 건설 중인 중부내륙선(수서~문경)과 사업추진 중인 남부내륙선(김천~거제)을 잇는 ‘가교’구간으로, 장차 사업이 완료되면 시속 250km로 서울에서 상주를 거쳐 거제까지 총 연장 390km 구간을 2시간대에 주파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상주구간이 최종 확정·고시됨에 따라 내륙고속화철도를 이용하여 상주에서 수도권까지 1시간대 진입이 가능해 질 것으로 예상되어 상주 시민들의 교통편익 향상은 물론 상주를 찾는 관광객들도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문경~상주~김천’ 구간은 2006년 「제1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는 ‘추가 검토 노선’으로 반영되었으나 2011년 「제2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는 ‘누락’되는 등 사업추진이 불투명한 상황으로 상주는 ‘중부내륙철도’와 ‘남부내륙철도’ 사이에서 ‘육지안의 섬’으로 전락할 위기해 처했다.
이에 김종태 의원은 지난 ’13년부터 상주의 고속화 철도시대 개막을 위해 수도권, 충청권, 영남권 동료 국회의원 11인과 함께 ‘국회내륙고속철도 포럼’을 창립하고 국무총리, 기재부장관, 국토부장관 등을 대상으로 철도유치를 위한 발 빠른 행보를 보여 왔다.

 ‘문경~상주~김천’ 구간이 「제3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확정·고시됨에 따라 향후, 기획재정부의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 기본설계 및 실시설계 등의 절차를 거쳐 착공에 이르게 된다.
한편, 김종태 의원이 20대 국회 전반기 상임위원회 보임을 교통과 건설 등을 담당하는 국토교통위원회에서 활동하게 됨에 따라, 향후 예비타당성 조사 및 기본설계, 실시설계 등의 각 과정에서 큰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종태 의원은 “시민 여러분이 한마음 한뜻으로 힘을 모아주신 덕분에 지역의 숙원사항인 고속화철도 유치가 가시화될 수 있었다”고 말하며, “상주의 고속화철도 시대를 하루 빨리 개막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상주·군위·의성·청송 4개 시·군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농업도시인 만큼 동료의원들과 협력하여 FTA와 이상기후 등으로 인한 농업현안에도 변함없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덕이 ()
 
홈페이지,동영상 제작, 기사제보, 광고문의 (054)536-2992
ⓒ 상주Today,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상주Today는 한국온라인신문협회(www.kona.or.kr)의 디지털뉴스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회사소개 제휴안내
제호:상주Today, 종별:인터넷신문, 발행인겸 편집인 : 조현철, 편집국장 : 조덕이. 발행소: 경북 상주시 무양동 284-4번지 301호
Tel: (054) 536-2992. Fax: (054) 536-6025, 등록번호: 경북아00143, 등록일: 2010.8.13, e-mail: jod4433@hanmail.net,
인터넷주소 : http://www.sjtoday.kr 발행일: 2010.6.13, 상주Today Copyright(c) 2010. 8.www.sjtoday.kr All rights reserved.